가트너: 구글 라이블리의 타깃은 페이스북

금요일, 9월 5th, 2008

세컨 라이프보다 IMVU 같은 캐주얼한 채팅 룸과 비교할 만 하며, 타깃은 오히려 페이스북과 마이스페이스라는 논지다. 기술적인 진입 장벽을 낮췄다고 하나 우리나라에서는 미니라이프에 비교할 정도일 것이다. 그냥 디렉트 X 안 까는 정도? 실물 경제가 기회일 수 있었던 세컨 라이프에 비해 라이블리에는 화폐가 있을 가능성조차 없어보인다. 가트너가 지적하듯 소셜 네트워크의 핵심은 관계다. 기술적으로 오픈 소셜이건 아니건 중요한 문제가 아니다. 그리고 현재로서는 운영체제 지원 면에서도 그리 개방적으로 보이지도 않는다. 경쟁 상대도 클럽 펭귄, 싸이월드, 가이아 온라인, 하보 호텔 등 모두 지역적으로 강력한 주자들이다.

Facebook Is the Real Target of Google’s Virtual World.

가트너: 구글 라이블리의 타깃은 페이스북”에 대한 1개의 댓글

  1. 박세원말하길

    도움 되는 내용이 정말 많네요.. 글 자주 좀 올려 주세요…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