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드라이트웹의 2008년 웹 기술 동향

월요일, 6월 2nd, 2008

시맨틱과 관련 애플리케이션(리차드 맥마너스는 굳이 이 둘을 구분해서 부르는 것 같다), 개방형 데이타(소셜 그래프), 구글과 페이스북의 소셜 컴퓨팅 경쟁, 앤드로이드, 오픈소셜 등 개방형 표준, 아이폰과 모바일 웹의 변화, 추천 엔진 등 리드라이트웹에서 반복되는 주제를 프리젠테이션 파일로 묶었다. 결국 이 모든 현상이 서비스와 애플리케이션의 구분이 모호해지는 웹 3.0이라는 주제다. 웹 2.0이라는 단어가 나왔을 때부터 불신했던 개인적인 입장에서 웹 3.0이라는 단어에 느끼는 반감은 크지만, 이 모든 주제가 웹의 미래라는 데는 이견이 없다. 2.0이건 3.0이건 간에 웹은 웹일 뿐인 것 같고, 95년 이래로 이런 특성은 이미 거기 있던 씨앗이 지금 여기서 발아되어 자라고 있는 것 뿐이라고 믿는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