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앤드로이드가 주도하는 오픈 핸드셋 얼라이언스

화요일, 11월 6th, 2007

구글 G폰의 정체는 오픈 소스 모바일 OS였던 것 같다. 아직까지 직접 휴대폰을 만들 가능성이 배제된 것은 아니나, 오히려 이런 개방된 (것으로 보이기를 원하는) 플랫폼 전략이 현재 더 유효할 수 있다.

구글이 인수했던 앤드로이드가 결국 사업을 하나 벌인 셈이고, 아마도 CEO의 이력을 따라 근원을 거슬러 올라가면 데인저(사이드킥)와의 연관성이 없지 않을 것이다. SDK도 이미 공개했다.

Open Handset Alliance

구글의 보도자료를 보면 휴대용 기기를 제조하는 삼성, LG, 모토롤라 등이 눈에 띄며, 퀄컴이나 인텔 같은 부품 제조업체, NTT 도코모, 스프린트, T 모바일 등의 이동통신업체, 스카이프 때문인지 제휴 프로그램 때문인지 알 수 없지만 이베이 역시 껴있다. 이동통신업체와 핸드폰 제조업체의 경우 수위권 업체들이 많이 빠져있는데 이건 당연한 현상인 것 같고, 중요한 점은 아직은 구글이 휴대폰을 내놓지 않았다는 점과 아예 내놓지 않을 수도 있다는 점이다. 두 경우 모두 구글은 이번에도 플랫폼에서만 주도권을 내세우는 현명한 전략을 구사하고 있다.

Google Press Center: Press Release

추가) 구글 코드에 앤드로이드 SDK가 공개되었다.

Android

구글 앤드로이드가 주도하는 오픈 핸드셋 얼라이언스”에 대한 3개의 댓글

  1. ophilia말하길

    하드웨어가 중요한건 아닌거 같은데-
    구글폰이라 궁금해지는 군.🙂

  2. yoonsuk말하길

    난 궁금하지 않아. 구글 엔터프라이즈 고전하는걸 보면 당연 우선순위는 운영체제지.

  3. […]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의 확산. 마지막으로, 새로운 세대의 개발자 생태계가 오픈 핸드셋 얼라이언스와 오픈 소셜을 중심으로 발생할 […]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